2017년 마지막 날, 눈내린 은평뉴타운, 북한산 둘레길 설경

Posted by 북한산오스틴 북한산오스틴
2018.01.01 00:00 일상생활

2017년 12월 31일, 한해의 마지막 날에

흰 눈이 펑펑 내렸습니다. 황사주의보가 

발령되었지만 가만히 있을 수가 없어서

북한산 국립공원은 아니더라도, 

둘레길 일부라도 보기 위하여 

나서기로 합니다.


안녕하세요~ 북한산 근처에

기거하는 북한산 오스틴 입니다.

기자촌 제1구역 근린공원 입니다.

관리사무실과 화장실이 있는

공원 입구의 건물도 흰색이네요~

한해가 끝나감이 아쉬웠는지

밤새 눈이 많이 왔네요~

눈 꽃이 사방에 만개했습니다.

어디를 봐도 그림 입니다.

낮은 언덕을 올라가는 것도

힘이 드네요. 미끌미끌~

하지만 오랜만의 설경을 

놓칠 수 없으니 계속 올라가 봅니다.

밤새 내린 눈으로 온통 새하얀 

설경이 마음을 훈훈하게

해줍니다.



아직 오전이라 눈꽃도 이쁘게

피어 있구요~

어디를 봐도 정말 그림 같은

풍경이 펼쳐지니 기분이

절로 좋아지네요.

얼마 전 경기북부의 폭설때

보지 즐기지 못한 한을 오늘

다 풀고 가네요~

눈 쌓인 공원은 고요하고 적막하기

까지 하지만

제가 처음으로 소복 쌓인 눈길을

걸어 보는 영광을 누려보니

기분이 좋습니다.

제 발자국도 담아 봅니다.




근리공원에서 연결된 북한산

둘레길 8코스 구름정원길로

들어서 봅니다.

벌써 많은 산객들께서 부지런히

다녀가셨네요~

눈 내린 북한산의 모습은 

정말 장관 입니다.

북한산 둘레길 8코스

구름정원길 중 제가

제일 좋아하는~

구간으로 접어 듭니다.

북한산 둘레길 중 제일 좋아하는

구간의 사진을 일년간 모아보기로

했는데 이제 한달 남았네요~



억새 밭에도 눈꽃이 피었네요. 

눈꽃이 피니 자주 보던 경치도

너무 달라 보이네요~

눈꽃이 핀 억새의 모습이

이쁘네요~

멀리 북한산 백운대가 보이네요.

대나무 잎에 앉은 눈이

무겁게 느껴지네요.

한장 이라도 더 담아보기 위해서

열심히 담아 봅니다.




2017년 마무리를 이렇게

흰 세상을 보면서 마무리하게

되어서 너무 기분이 좋네요.

하늘로 피어 오르는 눈꽃이

정말 아름답습니다.

아직 햇볕이 들지 않는 공원은

서늘한 기운이 감돕니다.

여기도 멋진데 북한산 백운대는

어떨까하는 생각이 드네요~

하지만 아직 초보 산꾼이라 더

준비를 하고 올라야겠죠~

아직 인적이 드문 공원의

한가로움과 흰 풍경이 너무

좋습니다. 




조용히 2018년 계획을 머리속에

정리하고, 마음속에 새겨 봅니다.

2017년 마지막 12월 31일.

새 하얀 풍경을 보며 차분히 한해를

정리하고, 새해 계획을 세워보니

왠지 2018년은 계획대로 잘 될것 같은 

느낌이 드네요~~


여러분도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!

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
  1. 눈올때 산에가서 고생한적이 있어서 별로 가고 싶진 않은데 풍경이 좋네요..
    • 2018.01.10 00:52
    비밀댓글입니다